일반영화

1917(1917, 2019)

두 명의 병사, 하나의 미션! 그들이 싸워야 할 것은 적이 아니라 시간이었다! 제1차 세계대전이 한창인 1917년. 독일군에 의해 모든 통신망이 파괴된 상황 속에서 영국군 병사 ‘스코필드'(조지 맥케이)와 ‘블레이크'(딘-찰스 채프먼)에게 하나의 미션이 주어졌다. 함정에 빠진 영국군 부대의 수장 ‘매켄지’ 중령(베네딕트 컴버배치)에게 […]

왕이 될 아이(The Kid Who Would Be King, 2019)

히어로의 세.대.교.체! 어둠이 지배하는 세상, 내가 나설 차례인가? 마음만은 핵인싸, 현실은 존재감 제로인 소년 ‘알렉스’(루이스 서키스)는 어느 날 바위에 꽂힌 미스터리한 검을 발견한다. 득템의 기쁨도 잠시, 다크포스 풍기는 마법 존재들의 공격에서 가까스로 위기를 모면하는데… 알고 보니 그 검은 전설의 레전템 […]

콜드 체이싱(Cold Pursuit, 2019)

평범한 제설차 운전수이자 올해의 모범시민 ‘넬스 콕스맨’. 법 없이도 살 수 있던 그는 마약 조직의 사이코패스 보스 ‘바이킹’이 꾸며낸 아들의 처참한 죽음 앞에서 분노의 심판자로 다시 태어난다. ‘스피도’, ‘림보’, ‘산타’ 등 마피아들을 연달아 처단하며 그들의 소굴에 한 걸음 가까워질수록 ‘넬스’의 […]

서던 리치-소멸의 땅(Annihilation, 2018)

불가사의한 이유로 사람들의 출입이 금지된 채 방치된 미국 해안지대에 펼쳐져 있는 미스터리한 엑스구역(Area X). 이곳과 관련된 사안을 다루는 비밀 정부 기관 ‘서던 리치(Southern Reach)’는 점점 커져가는 엑스구역의 정체를 파악하기 위해 ‘쉬머(Shimmer)’라 불리는 탐사대를 파견해왔다. 이에 가담했던 남편이 의식을 잃은 채 […]

커뮤터(The Commuter, 2018)

잘 나가던 경찰을 은퇴하고 이제는 가족을 돌보기 위해 힘든 보험 세일즈를 하고 있는 마이클 맥컬리(리암 니슨). 아들의 대학등록금을 마련해야하는 빠듯한 살림살이에도 행복한 하루하루를 보내며 10년넘게 통근열차를 이용하여 뉴욕으로 출퇴근을 하고 있다. 하지만 그의 이런 행복도 해고를 당하고 만다. 급기야 열차를 […]

더 와이프(The Wife, 2017)

작가 남편의 성공을 위해 평생을 바친 아내 ‘조안’, 마침내 노벨문학상 수상 소식이 전해지고 ‘킹메이커’로서 모든 걸 이뤘다고 생각한 순간, 두 사람의 충격적인 비밀이 밝혀지는데…

더 파티(The Party, 2017)

보건복지부 장관 임명을 자축하기 위해 친구들을 초대한 ‘자넷’. 무슨 이유에서인지 무기력해 보이는 그녀의 남편 ‘빌’. 냉소주의자 ‘에이프릴’과 결별 직전의 남자친구 ‘고프리드’. 페미니스트 ‘마사’와 연인 ‘지니’. 잘 나가는 은행가 ‘톰’까지. 7명의 게스트, 71분간의 폭로전이 시작된다! 예측불허 디너 파티의 결말은?

러빙 빈센트(Loving Vincent, 2017)

다시 돌아온 ‘빈센트 반 고흐’의 진짜 이야기 “당신은 그의 삶에 대해 무엇을 알죠?” 살아생전 단 한 점의 그림만을 팔았던 화가 ‘빈센트’의 죽음 후 1년. 아버지의 부탁을 받고 ‘빈센트’의 소식을 전하기 위해 떠난 ‘아르망’은 ‘빈센트’가 마지막 머물렀던 마을에서 놀라운 사실들을 알게 […]

쓰리 빌보드(Three Billboards Outside Ebbing, Missouri, 2017)

“내 딸이 죽었다” “아직도 범인을 못 잡은 거야?” “어떻게 그럴 수가 있지 경찰 서장?” 세 개의 빌보드 광고판에 새겨진 엄마의 분노, 세상을 다시 뜨겁게 만들다 범인을 잡지 못한 딸의 살인 사건에 세상의 관심이 사라지자, 엄마 ‘밀드레드’(프란시스 맥도맨드)는 아무도 사용하지 않는 […]

패딩턴 2(Paddington 2, 2017)

런던 현지 적응 완료!더욱 강력해진 트러블을 몰고 패딩턴 IS BACK!런던 생활 3년 차, 현지 적응 완료한 패딩턴은 이발소 보조, 아쿠아리움 청소, 창문 닦기까지 섭렵, 자칭 알바 마스터로 거듭난다.루시 숙모의 100번째 생일 선물 비밀의 ‘팝업북’을 사기 위해 한 땀 한 땀 […]

성인영화

셰임(Shame, 2011)

겉으로는 평범해보이는 30대의 뉴욕커 직장인 브랜든(마이클 패스벤더)은 사실 섹스 중독자이다. 어느날 갑자기 그의 아파트로 찾아온 여동생 시시(캐리 멀리건)로 인해 평범한 직장인과 섹스 중독자라는 그의 이중 생활에 균열이 가기 시작한다. 영화 <헝거>에서 감독과 주연 배우로 호흡을 맞추었던 스티브 맥퀸과 마이클 패스벤더가 […]

부기우기: 상위1%의 섹스(Boogie Woogie, 2010)

런던의 현대예술계는 누구나 상대를 등쳐먹을려고 혈안이 되어 있다. 아트(대니 휴스턴)는 고품격 갤러리를 오픈한다. 그는 거액을 들여서라도 몬드리안의 ‘부기우기’를 전시하고 싶어한다. 그의 직원 중 한명인 갤러리디렉터 베스(헤더 그레이엄)는 주요고객중 한명인 밥(스텔란 스타스가드)을 이용해 베스보다 먼저 몬드리안의 작품 ‘부기우기’를 구해 자신이 새로 오픈한 […]

오르가즘 다이어리 브릴리언트러브(Brilliantlove, 2010)

자유로운 영혼, ‘맨체스터’와 ‘눈’은 서로 성적판타지를 채우며 뜨거운 사랑을 나눈다. ‘맨체스터’는 이러한 자신들의 성관계를 카메라로 기록한다. 어느 날, 맨체스터의 사진을 우연히 보고 그의 재능을 알아본 한 남자가 맨체스터에게 사진전시회를 제안하고, 맨체스터는 이를 통해 사진작가로 성공적인 데뷔를 하게 된다. 하지만 이 […]

체리밤(Cherrybomb, 2009)

‘타이타닉 레저플렉스’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는 말라키(루퍼트 그린트)와 그의 절친한 친구 루크(로버트 쉬핸). 어느 날 레저플렉스의 매니저인 데이브의 딸 미쉘(킴벌리 닉슨)을 보게 된 둘은 누가 먼저 미쉘과 잠자리를 갖게 되나 하는 철없고도 위험한 내기를 걸게 된다.   갖은 방법을 동원하여 미쉘의 마음을 […]

나인 송즈(9 Songs, 2004)

미국에서 온 교환 학생 리사와 영국인 매트는 한눈에 서로 사랑에 빠진다. 21살 리사의 매트에 대한 사랑은 격정적이며 정열적이다. 9번의 공연 실황 장면과 그들이 나누는 아홉 번의 사랑. 흔히 젊은 연인들이 그러하듯이, 이들은 사랑하지만, 미래를 이야기 하지 않는다. 9번의 공연이 끝난 […]

몽상가들(The Dreamers, 2003)

부모님이 여행을 떠난 파리의 아파트에 남겨진 쌍둥이 남매 이자벨과 테오는 영화관에서 만난 미국인 유학생 매튜를 집으로 초대한다. 세 사람의 공통 분모는 영화. 그들은 영화의 한 장면을 재현한 후 제목을 맞추는 게임을 통해 서로의 감정을 시험하고 성적 판타지를 채우며 부모님이 없는 […]

영 아담(Young Adam, 2003)

젊지만 근거지 없는 방랑자 ‘조 테일러’는 글래스고와 에딘버러 사이를 떠돌다가 ‘레스’와 그의 아내 ‘엘라’ 소유의 바지선에서 직업을 구하게 된다. 어느 날 오후, 그들은 운하에 떠내려 온 벌거벗은 젊은 여자의 익사체를 발견하게 된다. ‘조’가 건져올린 시체를 두고 ‘타살’인지 ‘자살’인지 마을 사람들은 […]

스와핑(The Big Swap, 1998)

오랫동안 부부모임을 통해 서로에게 호감을 가졌던 30대의 부부 중 한명이 스와핑(부부교환섹스)을 제안한다. 선뜻 동의하지는 않았지만 싫다고도 하지 않는다. 우선 평소 친한 사람끼리 그룹을 지어 스와핑 후 부부관계와 신뢰에 변화가 없을 다섯쌍이 파트너를 바꾸기로 한다.

피버 피치(Fever Pitch, 1997)

영어교사 겸 학교 축구팀 코치인 폴(콜린 퍼스)은 축구팀 아스날에 관해서는 어떤 사소한 것도 놓치지 않는 오랜 팬이다. 그는 학교에 새로 부임해 온 깐깐한 역사선생 사라(루스 젬멜)와 처음엔 사사건건 충돌하지만, 이내 사랑하는 사이로 발전한다. 하지만 사라는 아스날에 대한 애인의 광적이다 싶을 […]

칼라송(Carla’s Song, 1996)

1987년 음울한 도시 스코틀랜드의 글래스고우. 버스 운전사인 조지(로버트 카라일 분)는 어느 날 무임 승차한 여인 칼라(오이앙카 카베자스 분)를 만난다. 조지는 돈을 내라고 닥달하는 감독관으로부터 그녀를 구해준다. 고마움을 표하려 조지를 찾아온 칼라는 이름과 거짓 전화번호, 그리고 작은 선물만을 남기고 사라진다. 칼라를 […]